서울에는 3대 족발집이 있다고 하는데요.

시청 오향족발, 성수 성수족발, 양재 영동족발 요렇게 세 곳이라고 하는데

처음에 어떤 블로거가 이름붙이기 시작해서 유명세를 타고 퍼져나갔다는데

그만큼 맛있으니까 유명세를 탄 것이 아닐까 싶어요.

 

오늘은 족발 포스팅입니다..!

저는 족발을 참 좋아하는데요, 야식으로 만만한게 족발이잖아요.

그래서 족발을 취급하는 곳은 많지만 저는 항상 먹는 곳에서만 먹는답니다ㅋㅋ

 

그 중 한 곳인 시청 오향족발!

시청역에 위치해있고 장사가 잘되면서 시청 이외의 장소에도 분점을 냈다고 하지만

저는 항상 시청 본점으로만 갑니다.

 

 

 

홀 내부예요.

만족 오향족발도 원래 골목 안에 위치한 하나의 족발집이었는데

사업이 확장되면서 그 골목에 위치한 점포를 여러개 인수하셔서 분점으로 이용하고 있어요.

그래서 본점이 자리가 다 차면 1관, 혹은 2관으로 가세요~ 할 때가 있답니다.

매장 앞쪽엔 번호표 뽑는 기계도 있으니 바쁠때는 어느정도인지 짐작이 가시나요ㅋㅋ

 

 

 

 

 

주문 전 기본 세팅입니다.

 

이 날은 평일 오후여서 한가롭게 이용할 수 있어서 정말정말 좋았어요.

사실 저번에 갔을때는 너무 바빠서인지 종업원 분들도 불친절하고

앉기가 무섭게 내오고 먹기가 무섭게 치워가고 불러도 잘 안오시고

이래서 한참동안 안갔었거든요ㅋㅋㅋㅋㅋㅋㅋㅋ

 

 

 

일반 족발은 소자는 없고 중/대/특대로 이루어져 있어요.

가격은 32,000/38,000/53,000이랍니다.

 

 

족발 외에도 쟁반국수, 계란찜, 도시락, 국밥, 만두국 등이 있어서

술 한 잔 하시기에도 좋을 것 같아요.

 

 

 

주류 메뉴와 족발의.... 효능.....

거의 만병통치 수준...ㅋㅋㅋㅋㅋㅋㅋㅋ

사실 저런 효능은 족발이 갖고 있는 영양소들의 이로움 정도이지 꾸준히 먹으면

저런 효과가 난다기보다는 그냥 살이 찝니다.. 예....

 

 

 

족발 맛있게 먹는 팁에 나와 있는 것처럼

기본 세팅 때 채썬 양배추와 마늘 소스를 가져다 주시는데요.

 

 

 

요것이 바로 마늘 소스입니다!

 

 

 

마늘소스에 채썬 양배추를 담궈서 족발과 함께 먹으면 맛의 조화가 좋답니다.

 

 

족발과 족발의 영원한 단짝 쟁반국수를 함께 주문했어요!!

 

 

 

오향족발은 떡만두국을 기본으로 제공해주고 계속 리필이 가능하답니다!!

이것도 맛있지만 개인적으로 공덕 족발골목에 가면 기본으로 주는 순대국이 더 좋아요..

그냥 오향족발에서 순대국 줬으면.....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욕심쟁이)

 

 

 

한 입 크기의 만두와 떡이 들어간 계란국 형태입니다.

실제로 저녁시간대에 가면 족발 다 드시고 이걸 안주삼아 술을 더하시는

테이블도 많이 보여요.

 

족발이 보통 후다닥 먹고 일어나는 음식이 아니기 때문에 테이블 회전율도 낮고,

홀도 넓어야 하고 그래서 가격도 비싸진 것이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듭니다.

 

 

 

족발 손질하는 곳에는 이렇게 세 분이서 족발을 썰어 담아주시더라구요.

바쁠 때는 정말 쉴틈없이 썰고 서로 쳐다볼 틈도 없으시던데 이 날은 여유로워보여서

저도 한결 마음이 편했어요.

투명 마스크를 하고 계시기 때문에 안심된답니다!

 

 

 

기다리다보니 드디어 족발이 나왔어요

 

 

좋은건 크게.... 하 보니까 또먹고싶네요

족발 접시 밑에 철판은 히팅시스템이 되어있어서 족발을 끝까지 식지않고 따뜻하게

유지하며 먹을 수 있게 도와줘요!

그래서 뜨거우니 함부로 손대지 않기로 해요ㅋㅋㅋ

 

 

 

마늘소스에 적신 양배추와 함께 먹으면 진짜 꿀맛입니다 ㅠㅠ

족발이 야들야들 달달하며 촉촉한 맛이에요.

가끔 족발이 달달한 걸 싫어하는 분들도 계시는데

시청 오향족발은 달달한 맛이니 참고하세요!

 

정말 입에 넣으면 녹습니다..

이날 오향족발을 처음가본 제 친구는 정말 행복하다며 감동의 눈물을 흘렸습니다ㅋㅋㅋㅋ

 

쟁반국수는... 족발에 정신이 팔려 사진이 없어요ㅜㅜ

쟁반국수가 좀 늦게 나왔거든요.

 

친구는 매콤하게 맛있다고 쟁반국수에도 만족했지만

저는 매운걸 못먹기에 너무 매웠어요ㅠㅠ 소스는 따로 나오니까

취향에 따라 가감하여 넣으시면 되고 같이 주는 비닐장갑으로 섞어 드시면 됩니다ㅋㅋ

이 날 쟁반국수는 처음 먹어봤는데

면도 불지 않았고 아삭한 채소도 좋았지만 제 입맛엔 너무 맵기만 해서 좀 실망했어요ㅜㅜ

 

하지만 족발이 엄청 엄청 맛있으니

 다음에 또 가서 족발만 먹기로 친구와 굳게 다짐하며 클리어..☆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중구 소공동 | 만족오향족발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강나머


티스토리 툴바